필리핀 세부서 한국인 대학생 숨진 채 발견
필리핀 세부서 한국인 대학생 숨진 채 발견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필리핀 세부에서 한국인 대학생이 숨진 채 발견됐다.

19일 경찰에 따르면 지난 18일 오전 7시께 A군(20)의 어머니로부터 “아들이 여행을 간 후 돌아오지 않고 연락이 두절됐다”는 신고가 접수됐다. A군은 지난 12일 방학을 맞아 필리핀 세부로 여행을 떠났으며 16일께 귀국할 예정이었다.

신고를 접수받은 경찰은 A군의 출국사실을 확인하고, 필리핀 대사관에 연락을 취했다. 현지 확인 결과, A씨는 세부의 한 호텔에서 숨진 상태로 발견됐다. 현지 경찰은 A씨의 사망 시간을 18일 오후 1시께(한국시각)로 추정하고 있다. 현지 경찰은 1차 조사를 통해 A씨가 스스로 목숨을 끊은 것으로 파악하고 있지만 아직까지 정확한 사망원인은 알려지지 않았다.

유족들은 19일 현지로 출발해 대사관 등을 통해 A군의 시신인도를 요청할 예정이라고 경찰은 설명했다.

경찰 관계자는 “대사관으로부터 A군이 극단적인 선택을 한 것 같다는 조사결과 통보를 받았지만 정확한 사망원인에 대해서는 현재까지 알려진 게 없다”며 “현지에서 사건이 종결처리될 지 한국에서 추가 조사를 진행하게 될지 여부는 조금 더 지켜봐야 된다”고 말했다. 임진흥ㆍ양휘모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