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관광공사, 도내 유일 유네스코 생물권 보전지역 탐사캠프 진행
경기관광공사, 도내 유일 유네스코 생물권 보전지역 탐사캠프 진행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기관광공사가 연천군과 함께 경기도 유일의 유네스코 생물권 보전지역인 연천 고대산 휴양림 일대를 탐사하는 행사를 마련했다.

경기관광공사와 연천군은 오는 24일부터 25일까지 연천군 고대산 일대에서 ‘연천 고대산 바이오블리츠-생물 다양성 탐사캠프’를 개최한다고 19일 밝혔다.

이번에 진행되는 연천 고대산 바이블리츠는 경기도 최초의 ‘유네스코 생물권 보전지역’인 연천 고대산 휴양림에서 전문가와 동행해 다양한 생물종을 찾아 직접 기록하는 시민 과학참여 활동이다. 다양한 생물들을 탐사하고 캠핑리조트에서 힐링하는 특별한 기회가 될 전망이다.

연천 고대산 바이오블리츠는 400여 명을 대상으로 각종 체험 부스를 비롯해 탐사대회, 토크 콘서트 등 다양한 콘텐츠를 제공한다.

탐사는 주간ㆍ야간ㆍ새벽으로 나뉘며, 주간에는 식물ㆍ곤충ㆍ조류 등 총 8개 탐사 분야 중 1개를 택할 수 있다. 참가자들은 주간부터 새벽까지 야행성 곤충부터 새벽에 주로 활동하는 새, 양서파충류까지 다양한 동식물종을 살펴보고 만져볼 수 있다. 이외에도 잠자리 전문가인 정광수 박사와 함께하는 토크 콘서트도 선사할 예정이다.

아울러 탐사 외에 홀치기법을 활용한 황토자연염색과 나무를 이용한 달팽이 만들기, 실과 종이를 이용한 딱따구리 만들기, 세상을 바꾸는 미생물과 환경 쓰레기통 등 자연과 환경을 생각해 볼 수 있는 체험부스가 운영된다.

이 행사에는 초등학생 이상부터 참여할 수 있으며, 숙박 여부도 선택 가능하다. 행사 참가 방법은 직접예매를 비롯해 지정예매처(아이스크림몰, 티몬, 쿠팡, 모하지)를 이용해 온라인으로 접수 가능하며, 자세한 사항은 전화로 문의하면 된다.

한편 경기관광공사와 연천군은 오는 10월까지 경순왕릉, 당포성, 전곡 선사 유적지 등 연천 일원에서 ‘연천 DMZ 생태평화 체험 프로그램’도 진행한다. 연천에 숨겨진 역사와 자연을 만끽할 수 있는 프로그램으로, 당일 프로그램과 1박 2일 프로그램으로 나눠 진행된다. 최현호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