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 영통구여성축구단, 제8회 충북도지사배 ‘우승’ 쾌거
수원 영통구여성축구단, 제8회 충북도지사배 ‘우승’ 쾌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수원시 영통구여성축구단이 지난 17~18일 열린 ‘제8회 충북도지사배 전국 여성축구대회’에서 우승을 차지했다.

전국 20개팀 여성축구단이 참가한 이 대회에서 우승을 차지한 영통구여성축구단은 단일대회 최초 4회 우승이라는 금자탑을 쌓았다.

영통구여성축구단은 예선전에서 2전 전승으로 8강에 진출한 뒤 8강전 상대인 대전 중구 스카이를 1:0으로 이기고, 4강에서는 화성시 여성축구단을 2:0으로 물리치며 결승전에 진출했다. 이어 결승전 상대인 천안 여성축구와 치열한 접전 끝에 3:1로 승리하며 이번 대회 5전 전승으로 우승을 차지했다.

이와 함께 영통구여성축구단은 최우수감독상에 박선미, 최우수선수상에 박은미, GK(골피커)상에 조미향 등이 선정되는 영예를 안았다.

송영완 영통구청장은 “어려운 환경에도 우수한 성적으로 영통구를 빛낸 영통구여성축구단 감독 이하 선수들의 노력과 땀에 박수를 보내며 축하한다”고 말했다. 이연우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