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 중구, 발달 장애인 청소년 복지향상에 힘쓴다
인천 중구, 발달 장애인 청소년 복지향상에 힘쓴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 중구가 발달 장애인 청소년의 복지향상에 앞장선다.

구는 발달 장애 청소년의 여가활동 지원과 방과 후 돌봄 서비스를 제공할 방과 후 활동서비스 제공기관을 모집한다고 20일 밝혔다.

청소년 발달장애학생 방과 후 활동서비스는 일반 중·고등학교 및 특수학교에 재학 중인 발달장애학생이 방과 후 활동서비스 제공기관에 등록해, 그룹을 구성하고 취미·여가, 자립준비, 관람·체험, 자조활동 등을 지원하는 사업이다.

구는 26일~30일 5일간 신청자를 모집해, 9월 중 기관을 지정할 계획이다.

대상은 프로그램을 운영할 수 있는 시설과 인력을 갖추고, 발달장애인 대상 서비스 제공 능력과 경험이 있는 공공·비영리 민간기관·단체 등이다.

만 12세 이상 18세 미만인 지적·자폐성 청소년 발달장애인은 소득수준에 관계없이 서비스를 신청할 수 있다.

다만, 온종일 교실, 청소년 방과 후 아카데미, 장애인 거주시설 입소자 등은 서비스 대상에서 제외된다.

홍인성 중구청장은 “최근 영종국제도시의 성인 발달 장애인 주간활동서비스를 시작한 데 이어 이번 발달 장애 청소년의 방과 후 활동서비스도 지원하기로 했다”며 “복지 사각지대를 없애기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이민수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