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주출신 독립운동가 조소앙선생 주제로 파주수요포럼 개최
파주출신 독립운동가 조소앙선생 주제로 파주수요포럼 개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파주시는 21일 시민회관 소공연장에서 단국대학교 동양학연구원 한시준 원장을 초청해 파주 출신 독립운동가 ‘조소앙, 그는 누구인가?’라는 주제로 8월 수요포럼을 개최했다.

한시준 원장은 임시정부 외무총장을 지낸 조소앙 연구로 석사를, 한국광복군 연구로 박사 학위를 받은 국내 사학계의 대표적인 일제강점기 전문 학자다.

이날 300여 명이 참여한 수요포럼에서 한 원장은 “조소앙 선생의 삼균주의 사상은 대한민국 임시정부의 기본이념이 됐고, 임시정부의 법통은 오늘날 대한민국에 이어지고 있다”며 “조소앙 선생의 사상과 업적을 현재의 우리 민족이 잊어서는 안 된다”고 말했다.

최종환 파주시장은 “‘역사를 잊은 민족에게 미래는 없다’는 말처럼 조소앙 선생과 같이 평생의 사명감으로 독립운동에 투신하신 분들의 올바른 정신과 역사 인식을 현재의 우리들도 본받아야 한다”고 말했다.

한편, 파주수요포럼은 정치·경제·사회·문화 등 다양한 주제로 시민과 공직자가 각 분야의 저명한 전문가와 소통하는 공감 프로그램으로 매달 세 번째 수요일에 개최한다. 다음 수요포럼은 9월 18일 시민회관 소공연장에서 진행될 예정이다. 파주=김요섭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