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옥분 위원장, 경기남부 청소년 자립지원관 개소식 참석…위기청소년 위한 역할 강조
박옥분 위원장, 경기남부 청소년 자립지원관 개소식 참석…위기청소년 위한 역할 강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옥분 경기도의회 여성가족평생교육위원장(더불어민주당ㆍ수원2)은 지난 20일 경기남부 청소년 자립지원관 개소식에 참석해 청소년 쉼터나 회복시설에서 지내온 위기 청소년들을 위한 최후의 보루로서 자립지원관의 역할을 강조했다고 21일 밝혔다.

이날 박 위원장은 개소식 축하인사를 전하며 “경기남부 청소년 자립지원관의 개소로, 경기남부와 경기북부에 자립지원관이 1개소씩 자리하게 됐다”면서 “도내 위기 청소년들을 위해 보다 촘촘하게 안전망을 구축하게 됐다”고 강조했다.

또 박 위원장은 “가정으로도 학교로도 복귀하기 어려운 상황에 놓인 위기 청소년들이 위기의 회전문에서 벗어날 수 있도록 자립지원관 운영에 최선을 다해달라”고 당부했다.

한편 경기남부 청소년 자립지원관은 군포 산본동 소재 온누리 청소년센터에 설치됐으며 위기 청소년들이 자립할 수 있도록 자립지원 요원이 위기 청소년들의 개별 거주지를 방문 관리하고 생필품 등을 지원하게 된다. 또 상담 및 의료 서비스, 취업 지원, 생활기술교육 등 연계 프로그램을 통해 사회구성원의 당당한 일원으로 정착할 수 있도록 디딤돌의 역할을 다해나갈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최현호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