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양지역 대규모 점포, 추석 당일인 9월13일 휴업
안양지역 대규모 점포, 추석 당일인 9월13일 휴업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안양지역 대규모 점포가 추석 당일인 오는 9월13일 일제히 휴업한다.

시는 대규모 점포의 9월 의무휴업일을 11일에서 추석 당일인 13일로 변경, 시행한다고 22일 밝혔다. 대상은 대형마트 4곳과 준대형 점포 17곳을 합쳐 21개소다.

시는 전통시장을 살리자는 취지로 관련 조례를 통해 매월 둘째ㆍ넷째 수요일을 대규모 점포 의무휴업일로 지정해 운영하고 있다.

또 설이나 추석이 속한 달인 경우 의무휴업일을 해당 명절날로 변경할 수 있다고 재량권을 부여했다.

대규모점포가 추석인 9월13일 휴무함에 따라 대형마트에서 일하는 근로자들은 부담 없이 가족 친지들과 추석 명절을 보낼 수 있게 됐다. 한편 두 번째 의무휴업일인 9월25일은 그대로 시행된다. 안양=한상근ㆍ박준상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