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시세끼 산촌편 오나라 깜짝 등장... SKY 캐슬 주역 한자리
삼시세끼 산촌편 오나라 깜짝 등장... SKY 캐슬 주역 한자리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tvN 방송캡쳐


‘삼시세끼-산촌편’ 두 번째 게스트 오나라가 출연했다.

30일 방송된 tvN ‘삼시세끼-산촌편’에서 출연한 오나라는 JTBC ‘SKY 캐슬’에서 염정아, 윤세아와 호흡을 맞춰 남다른 친분을 보였다.

염정아와 윤세아는 오나라를 보자마자 반가움을 드러내며 격하게 환영했다. 박소담은 ‘SKY 캐슬’의 주역들이 한자리에 모인 모습에 신기해했다.

이어 염정아는 “오늘 할 일 진짜 많다. 장보고 김치 담그고 배추 모종을 심어야 한다”면서 긴장하게 했다. 장을 보고 돌아온 네 사람은 각자 역할을 나눠 음식 준비를 시작했다. 닭백숙과 멸치 깻잎 조림까지 차려놓고 폭풍 흡입했다. 한편 방에서 열린 2차 회동에서 염정아와 윤세아, 박소담, 오나라는 솔직한 이야기를 나눴다.

이은지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