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텔 델루나' 깜짝 등장한 김수현의 정체는 '호텔 블루문' 새주인
'호텔 델루나' 깜짝 등장한 김수현의 정체는 '호텔 블루문' 새주인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호텔 델루나' 마지막회에 깜짝 등장한 배우 김수현. tvN
'호텔 델루나' 마지막회에 깜짝 등장한 배우 김수현. tvN

배우 김수현이 '호텔 델루나' 마지막회에 깜짝 등장해 이목을 집중시켰다.

지난 1일 방송된 tvN 주말드라마 '호텔 델루나'(극본 홍정은 홍미란 연출 오충환 김정현) 마지막회 에필로그 영상에서는 마고신(서이숙)이 중대사항을 발표했다.

마고신은 "내가 오늘 아주 중대한 일을 얘기하려고 하는데 나머지 애들은 아직도 안 오는 거냐"라며 "깜짝 놀랄 만한 새로운 주인을 들였다"라고 말했다.

이어 '호텔 델루나'의 간판은 '호텔 블루문'으로 이름이 바뀌었고, 김수현이 새로운 주인으로 모습을 드러냈다. 직원들과 인사를 나누는 그는 "달이 떴군요. 영업 시작합시다"라고 말했다.

앞서 김수현의 '호텔 델루나' 특별출연 소식이 전해지면서 그의 정체를 놓고 궁금증이 일었다.

장영준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