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공항여객터미널에 AI 기반 음성인식 안내 키오스크 시범 도입
인천공항여객터미널에 AI 기반 음성인식 안내 키오스크 시범 도입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국제공항 내부에 설치된 키오스크(KIOSK, 무인정보안내시스템)에 인공지능(AI) 기술을 활용한 음식인식 서비스가 추가된다.

인천국제공항공사는 전 세계 공항 최초로 ‘AI 기반 음성인식 스마트 사이니지’ 구축 사업에 착수할 예정이라고 4일 밝혔다.

공항공사는 오는 12월 중 이용객이 많은 인천공항 제1터미널 출국장 6개소에 음성인식이 가능한 안내 키오스크를 설치할 예정이다.

시범 운영을 거쳐 2021년부터 인천공항 내 모든 키오스크에 음성인식 서비스를 도입키로 했다.

그동안 운영된 키오스크는 주로 화면 터치스크린 기술을 활용해 공항 내 각종 편의시설을 검색할 수 있었는데, 이 기술은 사용자가 키오스크 앞에서 문의사항을 말하면 음성인식 장치가 자동으로 인식해서 관련 정보를 제공한다.

구본환 인천공항공사 사장은 “음성인식 키오스크가 도입되면 IT기기 조작에 익숙하지 않은 고령층이나 터치형 서비스 이용이 어려운 장애인도 보다 편리하게 공항안내를 받을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송길호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