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FC 대학생운영단, ‘홈경기 관중 증대’ 경쟁 PT 실시
수원FC 대학생운영단, ‘홈경기 관중 증대’ 경쟁 PT 실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수원FC 홈경기 관중 증대를 위한 경쟁 프레젠테이션에 참가한 구단 대학생운영단(호베네스)이 시상식을 마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수원FC 제공

프로축구 K리그2 수원FC의 대학생운영단(호베네스)이 ‘홈경기 관중 증대를 위한 경쟁 프레젠테이션’을 가졌다.

수원FC는 지역축구산업 인재 육성 및 축구문화 확산을 위해 운영중인 대학생운영단이 지난달 30일 구단 공식후원사인 마키노차야 광교점에서 구단 마케팅커뮤니케이셔팀 직원 및 외부 전문가가 참석한 가운데 홈경기 관중 증대를 위한 아이디어 PT를 진행했다고 밝혔다.

대학생운영단 11기 15명은 4개팀 편성돼 각 팀별 PT 발표 형식으로 2019시즌 중 사업이 가능한 현실적인 아이디어를 제안했다.

이 중 김그림(경기대) 학생을 주축으로 모인 ‘은연림’팀이 가장 높은 점수를 받아 최우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은연림’ 팀은 시민구단인 수원FC가 수원시와의 협업을 통해 지역밀착 활동을 펼쳐 관중 유치에 나서야 하며, 타 구단과의 경쟁체제가 아닌 공생을 통해 팬들에게 다가가야 한다고 강조했다.

아울러 관중들의 재방문율 향상을 위해 기존 ‘플레이 그라운드’의 개선과 지역 초등학생 리그인 ‘캐슬리틀리그’ 개최를 통해 신규 관중 유입 효과를 기대할 수 있다고 발표했다.

한편, 수원FC는 이번 아이디어를 통해 10월 중 펼쳐질 ‘하나원큐 K리그2 2019’ 구단 홈경기를 대학생운영단이 직접 기획ㆍ운영할 수 있도록 할 예정이다.이광희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