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동주 "변호사로 일 계속 할 것…걱정해줘 감사"
서동주 "변호사로 일 계속 할 것…걱정해줘 감사"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동주가 변호사일과 방송을 동시에 이어갈 것이라고 밝혔다. 서동주 인스타그램
서동주가 변호사일과 방송을 동시에 이어갈 것이라고 밝혔다. 서동주 인스타그램

서동주가 국내에서 본격적인 방송 활동을 앞두고 "변호사로서의 일도 계속할 것"이라며 일부의 걱정을 불식시켰다.

서동주는 10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메시지가 많이 와서 여기에 글 남긴다"고 운을 떼며 "변호사 일은 계속 할 것이다. 우리 로펌은 미국에서도 가장 큰 로펌 중 한 곳이라 일을 많이 시킨다. 각자 채워야하는 할당량의 시간이 있어서 그걸 채워야 하고 못 채우면 잘릴 수 있다. 그래서 몸도 마음도 힘들다. 하지만 대신 월급은 많이 준다"고 솔직한 답변을 내놨다.

서동주는 이어 "종일 일하다가 한 시간 휴식하러 나갔어도 사진상으로는 마치 늘 놀기만 하는 것처럼 보일 수 있다"며 "하지만 주변 사람들은 잘 알다시피, 실상은 정말 지칠 정도로 일한다. 어쨌거나 돈 잘 받으면서 일 잘 다니고 있다. 걱정해줘서 다들 고맙다"고 전했다.

서동주는 최근 생각을보여주는엔터테인먼트에 새둥지를 틀고 본격적인 방송 활동을 앞두고 있다. 이 때문에 변호사 일을 그만두는 것 아니냐는 일부 팬들의 우려를 자아냈다.

서동주는 개그맨 서세원과 방송인 서정희의 딸로, 미국 샌프란시스코 대학 법대를 졸업하고 현재 퍼킨스 코이 로펌에서 근무 중이다.

장영준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