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년부터 초등학교 신입생 예비소집 저녁·주말에도 실시
내년부터 초등학교 신입생 예비소집 저녁·주말에도 실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내년부터 초등학교 신입생 예비소집 시간이 저녁으로 늦춰지고 평일과 주말 두 차례 실시될 전망이다.

시간이 없어 예비소집에 응하지 못하는 맞벌이 부부를 고려한 조처다.

15일 경기도교육청에 따르면 도교육청은 각 학교 사정에 맞춰 평일 저녁이나 주말에 예비소집을 할 수 있도록 하는 방안을 검토 중이다.

서울시교육청 역시 내년부터 공립초등학교 신입생 예비소집 시간을 평일 오후 4시에서 오후 8시로 변경·확대하고, 토요일에 추가소집을 시행하는 방안을 두고 의견수렴을 진행 중이다. 이는 현재 예비소집이 1월 초 평일 오후 2시에 시작해 방학 중 학교 업무시간이 끝나는 오후 4시30분까지 진행돼 직장인은 휴가를 내지 않으면 참석하기 어렵기 때문이다.

한편 앞서 지난 5월 국민권익위원회는 17개 시·도 교육청에 초등학교 신입생 예비소집 시간을 저녁까지 연장하거나 예비소집을 주말에도 실시하라고 권고한 바 있다.

강현숙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