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천시보건소, 홀몸어르신 친구사귀기 프로그램 운영
부천시보건소, 홀몸어르신 친구사귀기 프로그램 운영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부천시보건소는 홀몸어르신들이 마음을 터놓고 의지할 수 있는 친구를 만드는 ‘홀몸어르신 친구사귀기’ 프로그램 운영을 시작했다고 16일 밝혔다.

이 프로그램은 가족 및 이웃과의 관계가 단절된 채 혼자 살아가는 어르신들이 함께 어울리는 사회활동 증진의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마련됐다.

프로그램은 ‘우울증 다 함께 이겨내자’, ‘꽃향기가 피었어요’, ‘치매 예방 뇌인지놀이’, ‘도자기 그릇 만들기’, ‘나도 멋쟁이, 네일아트 및 헤어컷’ 등 6개 과정으로 매주 진행할 예정이다.

앞서 첫 번째 프로그램에 참여한 한 어르신은 “집에만 있으면 우울해지는데 프로그램에 참여해 친구도 사귀고 다양한 활동을 해 건강해지는 기분을 느꼈다”는 소감을 전했다.

문옥영 시 건강증진과장은 “사회적 지지체계가 부족한 홀몸어르신들이 이번 프로그램에서 좋은 친구를 사귀어 활기찬 노후생활을 보내실 수 있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한편, 부천시보건소는 관내 독거노인 1천471명 가정에 개별 방문해 우울증, 만성질환 등 건강관리를 정기적으로 실시하고 있다.

부천=오세광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