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리 코스모스축제, ‘한강·도심 융합’ 가을잔치 팡파르
구리 코스모스축제, ‘한강·도심 융합’ 가을잔치 팡파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가을 수도권 내 명품 축제로 거듭나고 있는 구리 코스모스 축제가 구리 한강 일원과 시 도심 일원에서 오는 27일부터 일제히 시작된다.

구리시는 제19회 구리코스모스 축제가 오는 27일부터 3일간 구리한강시민공원과 도심 4개소에서 팡파르를 울린다고 17일 밝혔다. 이 기간 중 14회 구리평생학습축제와 핑크색깔과 코드에 맞춰 새롭게 업그레이드한 구리전통시장컬러축제가 병행, 개최된다.

이번 축제는 구리시민으로 구성된 축제협의회가 제안한 ‘시민속으로’를 모티브로 지난 유채꽃 축제의 성공적인 사례를 그대로 이어갈 방침이다. 도심에서 전 세대가 하나의 플랫폼 안에서 꽃과 교육 그리고 전통시장 활성화의 조화속에 풍성한 가을잔치로 꾸며진다.

먼저, 도심속 천혜의 자연 조건을 갖춘 한강변 5만 9천㎡ 규모에 조성된 코스모스 단지에서는 제8회 구리 전국 코스모스가요제 본선과 더불어 넝쿨 전시관 운영, 코스모스 꽃밭에 설치된 아름다운 LED 포토존, 석고마임, 삐에로 퍼퍼먼스 등 소중한 사람과의 한 컷 추억의 기회를 제공한다.

또 도심축제는 29일 마지막날 구리역광장에서 대표인기 가수인 김종서, 닐로, 브라운아이드걸스 제아, 스텔라 소영, 걸그룹 그레이시 등 인기 가수들의 신명나는 폐막공연이 펼쳐진다.

반면 구리전통시장, 장자호수공원, 갈매 애비뉴 앞 분수대등 도심 곳곳에서 추진되는 축제콘서트에는 유명인기가수 박주희, 주니퍼, 하이니, 디셈버, 성진우, 소유미, 걸그룹 드림노트, 바리톤 서정학, 소프라노 서활란, 구리시립합창단 등이 출연해 깊어가는 가을밤에 관람객들과 함께 축제의 흥을 북돋을 계획이다.

구리장자호수공원에서는 28일, 29일 양일간 배움의 열정, 나눔의 향기, 구리시민 행복특별시를 주제로 개최되는 제14회 평생학습축제에는 지역의 52개 기관·단체·동아리들이 총망라 해 배움의 장을 펼친다.

같은 날 구리한강시민공원에서 치뤄지는 제18회 학생 및 시민 백일장, 일자리 상담을 위한 구리 희망 job go 버스 운영 등 배움의 기쁨, 나눔의 즐거움, 미래의 꿈이 시 전역에서 진행된다.

안승남 구리시장은 “구리 코스모스 축제에 평생학습축제와 구리전통시장 컬러 축제를 하나로 융합, 함께 하게 된 것은 비효율적인 낭비 요소를 제거하면서 시민이 중심이 되는 ‘구리, 시민행복특별시’구현 일환으로 도시의 브랜드 가치는 더 높아지고 지역경제에 활력을 불어 넣는 중요한 전환점이 될 것”이라며 “축제 기간 중 가급적 대중교통을 이용하는 등 구리시민의 높은 선진질서를 통해 훗날 명실공히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꽃 축제로 발전시켜 나가자”고 당부했다. 구리=김동수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