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 갤노트10, 역대 최대기간인 출시 25일만에 100만대 돌파
삼성 갤노트10, 역대 최대기간인 출시 25일만에 100만대 돌파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삼성전자의 하반기 야심작인 스마트폰 ‘갤럭시노트10’이 역대 최단기간에 100만대를 돌파했다.

삼성전자는 지난달 23일 출시한 갤럭시노트10의 국내 판매량이 16일 기준 100만대를 넘어섰다고 17일 밝혔다.

이는 갤럭시S와 노트 시리즈를 합쳐 역대 최단기간인 출시 25일 만의 기록이다. 삼성전자 측은 “전작 대비 2배 이상 빠른 속도”라고 설명했다.

기존 최단 기록은 2017년에 출시된 갤럭시S8(37일)였다. 갤럭시S2(40일), 갤럭시S10(47일), 갤럭시노트8(49일), 갤럭시노트9(53일)가 뒤를 이었다.

갤럭시노트10은 노트 시리즈 최초로 일반ㆍ플러스 두 가지 모델을 출시하고, 전작과 차별화된 디자인을 적용한 것이 인기 요인으로 꼽힌다. 출시 전 사전 판매량 역시 전작보다 2배 이상 많은 130만대를 기록했다.

갤럭시노트10과 갤럭시노트10 플러스의 판매 비중은 각 37%, 63%로 집계됐다. 특히 6.3인치 크기의 갤럭시노트10 출시로 여성 고객 비중이 40%로 전작 대비 약 10% 증가했다. 20대 고객 비중도 전작 대비 5% 증가한 약 20%를 차지했다.

삼성전자는 최근 갤럭시노트10을 활용한 사회공헌활동도 확대하고 있다. 삼성전자는 갤럭시노트10 출시와 함께 지속가능개발목표(SDG) 달성을 위해 유엔개발계획(UNDP)과 파트너십을 발표한 바 있다. 권혁준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