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촌치킨, 주문앱 멤버십 출시 5개월 만에 10만명 돌파
교촌치킨, 주문앱 멤버십 출시 5개월 만에 10만명 돌파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내 대표 치킨 프랜차이즈 교촌에프앤비㈜는 자체 주문앱 ‘HI 교촌’이 출시된 지 5개월 만에 회원 수 10만 명을 돌파했다고 18일 밝혔다.

교촌은 지난 4월 주문 편의성을 개선하기 위해 온라인 주문을 앱에서 간편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자체 주문앱을 개발했다. 동시에 ‘HI 교촌’ 주문앱 멤버십을 론칭해 주문앱 이용 고객을 위한 서비스를 강화했다.

‘HI 교촌’ 멤버십은 교촌 주문앱 전용 서비스로 이용 회원고객들에게 다양한 경품 및 기부 이벤트를 제공한다. 멤버십은 교촌 주문앱에서 가입 가능하며, 이벤트는 주문앱 주문 시 지급되는 포인트로 참여할 수 있다.

멤버십 서비스로 이용할 수 있는 이벤트로는 경품 룰렛, MD 상품 증정, 사이드메뉴 쿠폰 구매 등이 있다.

교촌 관계자는 “자체 주문앱 활성화와 충성고객 관리를 강화하기 위해 멤버십 서비스를 개발, 운영하고 있다”며 “지속적인 회원 혜택 개발로 멤버십 서비스를 통한 고객 커뮤니케이션을 확대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교촌은 다음 달 31일까지 주문앱 멤버십 회원들을 위한 평일 더블 포인트 이벤트 ‘KYOCHON HAPPY HOUR’를 진행한다. 피크 타임 외 주문하는 고객들에게 추가 혜택을 부여하는 이벤트로 평일 오후 1시부터 3시까지 교촌 주문앱 주문 시 포인트를 두 배로 지급한다.

홍완식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