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한산국립공원-한국산서회 북한산 내 문화재 조사 업무협약
북한산국립공원-한국산서회 북한산 내 문화재 조사 업무협약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북한산국립공원사무소(소장 박기연)는 18일 북한산국립공원사무소에서 유관단체인 한국산서회와 북한산국립공원 역사문화자원 보전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한국산서회는 서울 강북구 수유동 내 구천계곡에 위치한 부석금표와 금표 등을 발견해 송계별업 터가 서울시 문화재로 지정되도록 도움을 준 단체다. 이번 협약을 통해 북한산국립공원 내 문화재 조사와 활용에 기여하기 위해 상호 협약을 맺게 됐다.

업무협약에 따라 북한산국립공원 내 역사문화자원 현지조사와 현황 조사, 역사문화 자원에 대한 정보 공유 및 활용, 추가 발굴 및 관리방안 활성화, 문화재 홍보, 관리 및 탐방객 인식 개선 등을 위한 협력과 지원활동 등을 하게 된다.

북한산국립공원사무소 민웅기 자원보전과장은 “이번 업무협약 체결을 통해 북한산국립공원 내 관리 사각지대에 놓인 문화재들을 관리하고 추가적으로 발굴할 수 있는 계기가 마련됐다”며 “수려한 자연경관 자원뿐만 아니라 풍부한 역사문화 유적이 넘치는 북한산국립공원을 통해 대국민 문화자원 향유 가치가 증대될 수 있도록 유관기관과의 협조체계를 더욱 공고히 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양주=이종현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