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H 창립 10주년 맞아 新청사진 제시
LH 창립 10주년 맞아 新청사진 제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토지주택공사(LH)가 창립 10주년을 맞아 혁신과 실행, 신뢰와 협업, 공감과 감동의 가치를 바탕으로 새로운 미래 청사진을 내놨다.

LH는 18일 경남 진주시 본사에서 내빈과 임직원 6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창립(10월 1일) 10주년 기념행사를 했다.

LH는 이날 기념식에서 국민의 기대에 부응하며 더 커진 공적 역할을 차질없이 수행하고자 ‘더 나은 삶, 더 나은 내일, 함께 만드는 LH’라는 경영 슬로건과 함께 새로운 미래 청사진을 제시했다.

청사진은 ▲국민께 꿈을 드리는 LH ▲지역에 숨을 불어넣는 LH ▲미래의 길을 여는 LH ▲경제에 힘이 되는 LH ▲직원의 기를 돋우는 LH 등 5가지다.

청사진을 통해 LH는 국민의 실질적인 주거권을 보장할 수 있도록 지자체 등과 함께 지역분권형 생애복지서비스를 구축하고 비주택 거주자 등 주거복지 사각지대 해소에 적극적으로 나선다.

또 3년 차에 접어든 도시재생 뉴딜 사업의 가시적 성과를 창출하고 주거복지와 도시정비, 생활 SOC와 연계한 실행력 높은 도시재생 모델을 적극 개발ㆍ확산한다는 계획이다.

이와 함께 3기 신도시 조성에 매진하는 한편, 스마트시티와 스마트홈, 모듈러 주택 등 미래주택과 도시모델을 선도해나가고, 첨단 지식·정보산업 인프라를 확산해 산업구조 개편과 창업생태계 구축 지원에도 앞장설 방침이다.

LH는 이날 주거복지, 도시조성, 주택건설, 균형발전, 도시재생, 해외사업 등 주요 사업 부문별 비전과 10년 후 미래상을 설정하고 앞으로 구체적인 실현방향을 모색해나가기로 했다.

변창흠 사장은 이날 창립기념식에서 “다양한 사회공헌 모델을 발굴해 국내 최대 공기업에 걸맞은 사회적 책임을 다해나가겠다”고 밝혔다.

한편, LH는 지난 2009년 10월 1일 국내 주택·택지 조성 양대 공기업인 대한주택공사와 한국토지공사의 통합으로 출범했다.

권혁준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