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양주시, 자율적 내부통제 운영 강화에 나섰다
남양주시, 자율적 내부통제 운영 강화에 나섰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남양주시는 공직비리 예방과 청렴한 조직문화 조성을 위해 ‘자율적 내부통제’ 운영 강화에 나섰다고 19일 밝혔다.

자율적 내부통제 제도는 청백-e 시스템, 자기진단제도, 공직자 자기관리 시스템을 통해 업무 처리 과정에서 발생할 수 있는 행정오류나 비리를 사전에 예방해 행정의 투명성과 청렴성을 높이는 시스템이다.

시는 지난해 모든 부서의 업무처리 과정을 실무자와 관리자가 협업해 법인카드 사용 및 이자발생 세입조치 등 청백-e 시스템 모니터링 1만8천302건을 처리한 바 있다.

시는 자율적 내부통제 활성화를 위해 지난 4월 전 직원 대상 ‘청렴 자기진단’을 실시한 데 이어, 이번 달에는 ‘갑질 자기진단’을 실시하는 등 최근 사회적 문제로 불거지는 갑질 근절을 위해 노력하고 있다.

또한, 직원들의 적극적인 참여와 관심을 유도하고자 청렴 교육 이수 실적과 부서별 청렴 시책 발굴에 대한 평가를 반영해 우수부서 및 우수자에게 부서별 시상금과 개인별 복지포인트를 지급할 예정이다.

홍준기 감사관은 “비위ㆍ부패행위는 사전에 예방하는 것이 무엇보다 중요하다”며 “직원 스스로 비리를 예방하고 행정오류를 바로잡을 수 있는 자율적 내부통제제도의 활성화를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남양주=유창재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