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흥시, 올해의 시민대상 선정 발표
시흥시, 올해의 시민대상 선정 발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민대상에 정부귀씨(월곶어시장 상인회장), 최우수상에 박종식씨(대야동 주민자치회 회장), 우수상에 이광재씨(정왕전통시장 상인회장)
시민대상에 정부귀씨(월곶어시장 상인회장), 최우수상에 박종식씨(대야동 주민자치회 회장), 우수상에 이광재씨(정왕전통시장 상인회장)

시흥시는 올해의 시민대상 수상자를 선정해 발표했다.

시민대상에 정부귀씨(월곶어시장 상인회장), 최우수상에 박종식씨(대야동 주민자치회 회장), 우수상에 이광재씨(정왕전통시장 상인회장)가 각각 선정됐다.

시민대상을 수상한 정 씨는 2009년부터 월곶 어시장 상인회장으로 활동하면서 월곶포구축제 개최, 월곶해안로 환경정비활동, 적십자 봉사활동 등 여러 활동을 통하여 지역경제 활성화와 이웃사랑을 위한 다수의 활동 등 지역발전에 기여한 공로다. 또 최우수상을 수상한 박 씨는 2006년부터 대야동 주민자치위원회 활동을 시작으로 2017년 주민자치회 회장에 이르기까지 다양하고 선도적인 주민자치사업의 운영으로 타 지자체의 모범사례로 발돋움하면서 주민자치발전에 이바지했다. 다다마을관리기업 설립에 적극 참여하고 투철한 봉사정신으로 지역발전과 주민화합에 기여한 공로다.

우수상을 수상한 이 씨는 2006년부터 정왕 전통시장 상인회장으로 활동하면서 지역경제활성화에 기여했으며 2015년부터 뒷방울 저수지 수변생태공원 추진, 외국인 상인회와 자율방범대 활동으로 다문화 시대에 함께 더불어 사는 사회를 만들고, 결식아동을 위한 3사랑 밥터 운영으로 어려운 이웃을 위해 헌신해 왔다.

시민대상은 시에서 가장 권위 있는 상으로, 지역사회 발전 및 공동체 회복을 위하여 헌신 봉사한 최고의 시민을 찾아 시상하는 상이다.

지난 7월 10일부터 8월 9일까지 1개월간의 접수기간 동안 총 28명의 후보자가 접수됐고 공정한 심사를 위해 다양한 분야의 덕망을 갖춘 지역인사와 전문가들로 공적심의위원을 구성했고, 2회의 걸친 공적심사로 그 어느 때보다 엄격하고 투명한 심사과정을 거쳤다.

시상식은 오는 10월 5일 시흥시청 늠내홀에서 있을 제31회 시민의 날 기념식에서 열린다. 시흥=이성남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