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륜경정총괄본부, 온라인 발매 도입과 이용자 보호를 위한 공개 토론회 개최
경륜경정총괄본부, 온라인 발매 도입과 이용자 보호를 위한 공개 토론회 개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서울올림픽파크텔 올림피아홀에서 ‘경륜경정 사업 온라인 발매 도입과 이용자 보호를 위한 미래 방향성 수립’을 위한 공개 토론회가 진행되고 있다. 경륜경정총괄본부 제공

국민체육진흥공단 경륜경정총괄본부 지난 27일 서울올림픽파크텔 올림피아홀에서 ‘경륜경정 사업 온라인 발매 도입과 이용자 보호를 위한 미래 방향성 수립’을 위한 공개 토론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번 토론회에는 정병찬 경륜경정총괄본부장, 창원경륜공단 김도훈 이사장, 부산지방공단 스포원 이상혁 이사장, 차광석 한국체육학회장 등 체육계 관계자 250여명이 참석했다.

이날 발제자로 나선 노병춘 라이언엔코 수석연구원, 송명규 순천향대학교 교수는 각각 ‘경륜경정 사업 지속 가능성과 온라인 발매 필요성’과 ‘경륜경정 온라인 발매, 도박중독 예방과 이용자 보호에 효과적인가?’라는 주제로 발표를 했다.

이어 지정토론에서는 정호원 경북대학교 교수가 좌장으로 김대희 한국스포츠정책과학원 연구원, 황한솔 명지대학교 교수, 박준휘 형사정책연구원, 강신성 도박중독시민연대 사무총장이 ▲온라인 베팅 도입 관련 입법 개정 필요성 ▲외국과 우리나라의 스포츠 베팅에 대한 인식 ▲온라인 베팅의 형사 정책적 의의 ▲이용자 보호 효과성 제고에 대해 열띤 토론을 펼쳤다.

또한 송명규 교수는 이번 토론회의 핵심내용인 경륜경정 사업 온라인 발매 도입과 관련, “불법 온라인 사행산업을 수용할 수 있는 흡수 효과, 장외발매소의 혼잡성과 부정적 인식을 전환시킬 수 있는 대체 효과 그리고 건전레저 상품의 하나로서 다양한 온라인 놀이문화를 제공한다는 점에서 긍정적 효과가 있을 것”이라고 예상한데 이어 “반면에 사행심 유발 확대, 비대면성 및 온라인 접근 용이성으로 청소년 이용 우려, 개인정보 유출 등의 문제점이 있을 것”이라고 전망했다.

한편 경륜경정총괄본부는 이날 토론회에서 나온 다양한 의견은 향후 경륜경정 사업 온라인 발매 도입과 이용자 보호 관련 연구 자료로 활용할 계획이다.

광명=김용주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