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면접수당 지급 기업에 각종 인센티브
경기도, 면접수당 지급 기업에 각종 인센티브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내년부터 ‘지급 확대계획’ 적용 구직자 취업의욕↑·경제부담↓
기업, 일자리우수기업인증 등 신청할 경우 ‘가점 부여’ 혜택

경기도가 청년 등 도민들의 구직활동을 지원하고자 내년부터 면접수당을 지급하는 기업에 각종 인센티브를 제공한다.

경기도는 이 같은 내용의 ‘경기도 기업 면접수당 지급 확대계획(안)’을 추진한다고 6일 밝혔다. ‘면접수당’은 기업이 채용면접 시 교통비 등을 목적으로 응시자에게 제공하는 일정의 비용을 말한다.

도가 이 같은 인센티브 지급을 추진하게 된 것은 많은 구직자가 취업의욕 고취와 경제부담 경감에 면접수당이 도움된다고 입을 모으고 있기 때문이다. 실제 경기도가 ㈜리얼미터에 의뢰해 2030 청년세대 713명을 대상으로 ‘도정현안 여론조사’를 실시한 결과, 기업들이 면접자들에게 면접비를 지급해야 하는가에 대한 물음에 응답자 3명 중 2명(65%)이 ‘지원자의 시간과 노력에 대한 대가로 지급해야 한다’는 데 동의한 것으로 조사됐다.

또 응답자의 63%가 수차례 취업 면접에 참여하는 과정에서 기업으로부터 면접비를 받은 경험이 한 번도 없었다고 대답했다.

이에 도는 취업비용 등의 부담을 덜어 청년 등 도민들의 활발한 구직활동을 지원하고, 면접수당 지급문화가 도내 기업에 확산·정착되도록 유도하기 위해 이번 계획(안)을 마련하게 됐다.

계획(안)을 살펴보면, 도는 면접수당을 지급하는 기업이 6종의 기업지원 사업(일자리우수기업인증, 유망중소기업인증, 중소기업비즈니스 융합성장지원, 디자인개발지원, 수면제품 및 서비스상용화, 경기도형 스마트공장 구축지원)을 신청할 경우 가점을 부여한다.

또 면접수당 지급 기업들에 경기도지사 인증마크를 부여하고, 경기도일자리재단이나 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 홈페이지에 해당 기업 명단을 게시해 기업이미지를 홍보할 수 있는 기회도 제공하기로 했다. 이 밖에 경기도신용보증재단 보증심사 시 우대 가점을 부여하는 방안을 추진하고, ‘강소기업 육성사업’에 참여하는 업체를 대상으로 면접수당 지급을 장려할 방침이다.

오후석 도 경제실장은 “많은 기업이 면접수당 지급에 관심을 갖고 참여하도록 가점 등 인센티브 제공을 차질 없이 추진하겠다”며 “이를 통해 도민들이 경제적 부담 없이 활발한 구직활동을 벌일 수 있는 환경을 만들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김창학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