류현진 NLDS 3차전 중계 시작…선발 출격
류현진 NLDS 3차전 중계 시작…선발 출격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LA다저스 류현진. MBC스포츠플러스
LA다저스 류현진. MBC스포츠플러스

'코리안 몬스터' 류현진(LA다저스)이 올 시즌 포스트시즌 첫 출격에 나섰다.

MBC스포츠플러스는 7일 오전 8시40분부터 미국 워싱턴의 내셔널스 파크에서 열리는 LA다저스와 워싱턴 내셔널스의 '내셔널리그 디비전시리즈(NLDS)' 3차전을 생중계 중이다. 이날 류현진은 1승1패로 시리즈 동률인 가운데 선발로 나섰다.

류현진은 올 시즌 최고의 한 해를 보냈다. 14승5패를 기록하면서 평균자책점 2.32를 마크했다. 이를 통해 류현진은 평균자책점 부문 리그 1위라는 위업을 달성했다.

다저스의 데이브 로버츠 감독은 현지 언론과의 인터뷰에서 "류현진이 사이영상을 받아야 한다"고 류현진의 활약을 인정했다. 현재 제이콥 디그롬(뉴욕 메츠)이 강력한 사이영상 후보로 거론되고 있지만 류현진의 활약은 사이영상 후보로 뽑힐 만큼 대단했다.

눈부신 시즌을 보낸 류현진은 포스트시즌에 임한다. 류현진은 지난 8월 최악의 슬럼프를 보냈지만 시즌 막판 경기력을 회복하는데 성공했다. 현재 디비전시리즈에서 1-1 동률이기 때문에 류현진의 활약이 절실한 다저스다. 류현진이 시즌 마지막에 보여줬던 상승세를 포스트시즌에도 보여줄 수 있을지 관심이 쏠린다.

장영준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