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난 4년간 노인범죄 36.4% 증가
지난 4년간 노인범죄 36.4% 증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 4년간 65세 이상 노인 범죄가 36.4%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10일 국회 행정안전위원회 소속 더불어민주당 김한정 의원이 경찰청으로부터 받은 자료에 따르면 지난해 65세 이상 노인 범죄는 11만9천489건으로 2014년(8만7천583건)에 비해 3만1천906건(36.4%) 증가했다.

유형별 증가율을 살펴보면 협박이 371.3%로 집계되며 가장 높았다. 이어 마약(165.1%), 횡령(73.8%), 성풍속범죄(70.2%), 폭행(69.8%), 손괴(63.2%), 강간ㆍ추행(58.8%), 교통(24.5%) 등의 순이었다.

특히 지난해 교통범죄는 3만6천48건으로 전체 노인 범죄에서 가장 큰 비율(30.2%)을 차지했다. 폭력범죄(2만2천169건)와 지능범죄(1만8천518건)가 뒤를 이었다.

김한정 의원은 “초고령사회에 진입 중인 대한민국의 노인 문제가 범죄에서도 예외가 아니다”며 “정부와 지자체가 좀 더 세심한 노인 정책을 펼칠 필요가 있다”고 지적했다. 양휘모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