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평군, 저소득층 에너지바우처 지원사업 추진
가평군, 저소득층 에너지바우처 지원사업 추진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가평군이 저소득층 하절기 와 동절기 난방비 부담 경감을 위해 ‘에너지바우처’ 지원 사업을 전개하고 있어 주민들의 호응을 얻고 있다.

군은 관내 생계·의료 수급자 중, 수급가구원이 만65세 이상 노인 및 장애인, 만6세미만 영유아, 임산부, 희귀난치성질환자, 한부모가족, 소년소녀가장인 가구 등 총91명의 취약계층 주민을 대상으로 바우처(이용권)를 지급해 전기, 도시가스, 지역난방, 등유, LPG, 연탄을 구입할 수 있도록 지원하고 있다.

지원 금액은 하절기 1인 가구 5천원을 비롯 2인 8천원, 3인 1만1천500원이며, 동절기에는 1인 8만6천원, 2인 12만원, 3인 가구 14만5천원으로 가구원수에 따라 3단계 차등 지급한다.

군 관계자는 “에너지바우처 제도는 겨울철 취약계층에 대한 최소한의 난방 에너지를 지원하는 사업”이라면서 “따뜻한 겨울을 날 수 있도록 수혜 대상자가 누락되지 않도록 최선을 다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가평=고창수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