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택시, 대한민국 도시대상 4회 연속 수상 쾌거
평택시, 대한민국 도시대상 4회 연속 수상 쾌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평택시 정승원 도시주택국장(왼쪽에서 두번째)이 김현미(왼쪽에서 다섯번째) 국토교통부 장관 등과 함께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평택시 제공


평택시가 대한민국 국토교통부 장관상을 수상하는 등 ‘대한민국 도시대상 4회 연속 수상’ 이라는 쾌거를 이뤘다.

평택시는 지난 11일 서울특별시 정동 국토발전전시관에서 개최된 제13회 도시의 날 행사에서 2019년 대한민국 도시대상 국토교통부 장관상을 수상했다.

대한민국 도시대상은 ‘국토의 계획 및 이용에 관한 법률’에 근거, 정부가 시민 삶의 질과 도시 경쟁력 제고를 위해 노력한 기초자치단체에게 수여하는 권위 있는 상이다.

국토교통부는 공정한 평가를 위해 매년 도시계획, 환경 등 각 분야 전문가를 추천받아 도시대상 평가단을 구성해 도시의 사회·경제·환경 지원체계, 우수시책 등에 대해 서류평가와 현장실사를 거쳐 선발한다.

올해는 전국 226개의 기초자치단체 중 평택시를 포함 총 11개의 본상 수상 기초자치단체가 선정됐다.

평택시는 ▲국제 무역항인 평택항의 위상 정립과 역할 증진 ▲고덕국제신도시 등 택지조성을 통한 정주여건 개선 ▲삼성전자 평택공장 등 대규모 산업시설 유치를 통한 지역 일자리 창출 등의 노력이 평가를 받았다.

시의 이번 수상은 전국적인 도시 환경문제인 미세먼지 문제 해결을 위해 시가 지난해부터 추진한 도시 숲 조성, 30만 그루 나무심기 사업 등 지역 특성에 맞게 풀어 낸 맞춤형 도시정책이 평가받은 것으로 의미를 더하고 있다.

정장선 시장은 “2019년은 평택시가 인구 50만을 넘어 대도시의 기틀을 마련하는 해”라면서 “지난 9월 지속가능발전대상 환경부장관상 수상에 이어 이번에 도시대상 국토교통부장관상까지 수상한 만큼 앞으로도 환경 보전과 정주여건 개선을 비롯해 대도시 품격에 걸맞는 도시를 만들어 가는데 노력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평택=최해영ㆍ박명호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