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굿모닝FM' 장성규 "손준호, 고등학교 때 유명…인성 좋고 개구쟁이"
'굿모닝FM' 장성규 "손준호, 고등학교 때 유명…인성 좋고 개구쟁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왼쪽부터 김소현 장성규 손준호. 김소현 인스타그램
왼쪽부터 김소현 장성규 손준호. 김소현 인스타그램

'굿모닝FM' 장성규가 뮤지컬배우 손준호가 고등학교 동창이라며 그의 학창시절을 언급했다.

14일 방송된 MBC 라디오 FM4U '굿모닝FM 장성규입니다'에는 뮤지컬 '마리 앙투아네트'에 출연 중인 뮤지컬 배우 김소현, 손준호가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DJ 장성규는 "손준호는 고등학교 때부터 유명했다"라며 자신과 고등학교 동창사이임을 언급했다. 이에 손준호는 "저는 잔잔하게 갔고, 화려한 건 장성규가 맡았다. 회장도 했었다"라고 응수했다.

이에 김소현은 "장성규가 나온 아나운서 서바이벌 프로그램을 봤다. 손준호가 자기 친구라고 계속 얘기했다. 나중에 (탈락해서) 아쉬워했다. 학창시절에 날리셨다고 하더라"고 전했다. 손준호는 "(장성규는) 회장이고 만담대회에서 1등했다"며 칭찬했다.

이에 장성규도 손준호에게 "고등학교 때부터 부티가 났다. 살짝 재수 없어도 허용되는데 인성이 너무 좋아 적이 없고 유쾌한 개구쟁이여서 친구들을 즐겁게 했다"며 "고 2때 성악을 한다고 하더라. 준호는 재밌는게 어울릴 것 같다는 생각이었는데 무대를 직접 보진 않았지만 '불후의 명곡' 등에서 소름끼치게 잘하더라. 늘 다 가진 친구였다"고 말했다.

장영준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