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감단신] 윤종필, 건보공단 여론조작 의혹
[국감단신] 윤종필, 건보공단 여론조작 의혹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자유한국당 윤종필 국회의원(비례, 성남 분당갑 당협위원장)

국민건강보험공단(이하 건보공단)이 김용익 이사장 취임 후 여론조사를 과도하게 실시할 뿐 아니라 유도질문으로 국민들을 속이고 있다는 주장이 제기됐다.

14일 국회 보건복지위원회 자유한국당 윤종필 의원(비례, 성남 분당갑 당협위원장)이 건보공단으로 부터 제출받은 ‘최근 7년간 여론조사 실시내역’ 자료에 따르면 총 사용한 금액이 11억 9천79만 원으로 나타났는데, 김 이사장이 취임 한 지난해부터 지난달까지 1년 9개월 동안 실시한 여론조사 금액은 7억 5천608만 원으로 전체금액의 63%가 넘는 것으로 나타났다.

지난해 1억 2천568만 원으로 여론조사를 실시했고, 올해는 지난달까지 6억 3천40만 원을 사용했다. 국민으로부터 보험료를 징수하고, 요양기관 진료비 지급 업무를 하는 건보공단에서 일반기업과 같이 막대한 예산을 들여 여론조사가 왜 필요하냐는 지적이다.

또한 건보공단은 사실상 응답자에게 유도질문을 하고 그 결과를 공표하고 있다는 주장도 제기됐다.

윤 의원은 “건강보험료로 왜곡된 여론조사를 실시한 것도 문제지만, 이것을 공표한 것은 사실상 대국민 사기극을 벌인 것”이라며 “이런 여론조사를 누가 지시했고, 이유와 목적이 무엇인지 감사원 감사를 통해 밝혀야 한다”고 주장했다. 김재민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