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시의회 문화복지위원회, 신규 제작 화성어차 '팔달산 시범 운행 현장' 점검
수원시의회 문화복지위원회, 신규 제작 화성어차 '팔달산 시범 운행 현장' 점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수원시의회 문화복지위원회(위원장 최영옥)가 14일 신규 제작한 화성어차 5ㆍ6호차의 팔달산 코스 시범 운행 현장 점검에 나섰다.

화성어차는 관광객이 수원 화성의 주요 관광 거점을 관람할 수 있도록 2016년에 도입된 도심을 누비는 관광열차로 그동안 4대가 운행 중이었으며, 이번에 새로 2대를 더 제작해 운영을 앞두고 있다.

신규 화성어차는 탑승정원 총 48명(장애인 차량 43명)으로, 기존보다 객차 차고를 하강해 승차감을 개선했다. 또 휠체어 자동리프트를 기본 탑재해 노약자의 탑승이 용이하도록 제작됐다.

이날 최영옥 문화복지위원회 위원장을 비롯한 문화복지위원회 소속 의원들은 팔달산 코스를 시범 운행하는 신규 화성어차의 기본 제원에 대한 설명을 청취한 뒤 직접 탑승, 운행 점검에 나섰다.

최 위원장은 이날 시범 탑승을 마친 뒤 “기존보다 주행 안전성ㆍ승차감 등을 개선한 신규 화성어차의 운행횟수 및 코스 등을 잘 정비해서 멀리서 수원을 찾는 관광객들이 불편함 없도록 해 달라”고 당부했다. 정민훈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