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사전경기 사이클ㆍ역도서 한국기록 4개 작성
경기도, 사전경기 사이클ㆍ역도서 한국기록 4개 작성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이클 박현미ㆍ양경민, 2관왕 질주…역도, 박광열 3관왕 번쩍

경기도가 제39회 전국장애인체육대회 사전경기 사이클과 역도에서 연이틀 한국신기록을 작성하며 다관왕을 배출했다.

경기도는 대회 개막에 앞서 14일 강원도 양양종합스포츠타운 사이클경기장서 열린 사전경기 사이클 여자 시각장애 스프린트 200m에서 박현미(경기도장애인사이클연맹)ㆍ양경민(하남시)이 12초171의 한국신기록으로 우승, 나란히 대회 2관왕에 올랐다.

전날 여자 1㎞독주에서 한국신기록으로 우승했던 시각장애인 박현미와 비장애인 가이드 양경민 콤비는 이틀 연속 한국기록을 갈아치우며 금메달 2개 씩을 목에 걸었다.

또 서울올림픽공원 올림픽홀에서 열린 역도 선수부 지체장애 59㎏급에서 박광열(평택시)은 웨이트리프팅에서 180㎏을 들어 한국신기록으로 우승한 뒤, 파워리프팅 128㎏, 합계 308㎏으로 금메달을 추가해 3관왕에 올랐다.

역도 여자 청각장애 동호인부 78㎏급 이아름(평택시)도 데드리프트와 파워리프트 종합에서 각각 135㎏, 250㎏을 들어 한국신기록을 작성하며 2관왕에 올랐고, 볼링 남자 지적장애(TPB4) 개인전 오반석(안양시)도 809점으로 금메달을 획득했다.

단체종목에서는 농구 남자 직장애 16강전서 경기도가 광주광역시를 91대27로 완파하고 8강에 올랐고, 럭비 혼성오픈 16강서 경북을 43대37로 꺾고 준준결승에 진출했다.황선학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