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건강보험 일산병원, 진단, 시술, 수술을 동시에 하이브리드수술실 개소
국민건강보험 일산병원, 진단, 시술, 수술을 동시에 하이브리드수술실 개소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민건강보험 일산병원(병원장 김성우)은 혈관질환 환자들의 원스톱 통합치료가 가능한 하이브리드수술실을 개소하고 본격적인 운영에 들어갔다고 15일 밝혔다.

일산병원 하이브리드수술실은 혈관질환에 대한 중재시술과 외과수술을 한 공간에서 시행하는 첨단 수술실로, 혈관질환 치료과정에서 필요한 진단, 시술, 수술을 동시에 진행하며 심장, 뇌, 대동맥, 정맥 등의 응급혈관질환 환자의 골든타임을 효과적으로 확보하고 치료효과를 높여간다는 방침이다.

무균수술실로 운영되는 하이브리드수술실은 첨단 디지털 혈관조영 진단 장비와 검사와 수술을 모두 시행할 수 있는 수술대, 환자의 치료결과 평가 장비 등의 첨단 의료장비를 구축하고 치료에 대한 편의성과 안정성을 높이며 최상의 의료서비스를 제공하게 된다.

또 시술과 수술이 동시에 시행되거나 시술 중 갑작스레 수술로 이어져야 하는 긴박한 상황을 대비해 심장내과, 신경외과, 마취과 등 진료과 간의 긴밀한 협진시스템 구축하고 통합진료시스템을 운영하며 환자들의 치료효과를 높이는 데 주안점을 두고 있다.

김성우 병원장은 “일산병원은 시간이 생명인 혈관질환 환자들을 위해 최첨단 장비를 갖춘 하이브리드수술실을 운영하게 됐다”며 “앞으로도 지속적인 연구 활동을 통해 보다 많은 환자들의 치료에 도움을 줌은 물론 심포지엄, 세미나 등 다양한 학술대회 개최를 통해 노하우를 공유하는 등 보험자병원으로서 혈관질환분야 치료 발전에 기여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일산병원은 하이브리드수술실과 더불어 오는 12월 심혈관질환팀, 뇌혈관질환팀, 심뇌재활치료팀으로 구성된 심뇌혈관질환센터를 개소해 혈관질환 고위험군 환자들에게 통합진료서비스를 제공하며 의료경쟁력을 강화하고 보험자병원으로서 심뇌혈관질환 분야의 롤모델을 제시할 계획이다.

고양=유제원ㆍ송주현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