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시, 영종지역 한정면허 버스 운행 추진
인천시, 영종지역 한정면허 버스 운행 추진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시가 영종국제도시 내 대중교통 취약지역 교통편의 개선에 나선다.

17일 시에 따르면 시는 영종지역 일대(112㎢)에 I-MoD(Mobility on demand·수요응답형 교통 서비스) 한정면허 버스운행을 추진하고 있다.

시는 영종지역 버스 노선 신설 등의 민원이 급장함에 따라 대중교통 취약지역을 중심으로 한정면허 버스를 운영할 계획이다.

시는 운송사업자 신청 접수를 받은 뒤 11월 평가위원회를 열고 최종 사업자를 선정할 예정이다.

한정면헙를 발급받은 사업자는 12월부터 2020년 1월 31일까지 승차 수요가 있는 정류장을 거점으로 버스를 운영한다.

시 관계자는 “사업자는 1개 업체를 선정할 가능성이 높다”며 “아직 버스 노선이나 기간은 확정하지 않았다”고 했다.

강정규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