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 군포공예문하축제 초막골생태공원에서 개최
2019 군포공예문하축제 초막골생태공원에서 개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19 군포공예문화축제’가 사람, 자연, 공예를 주제로 오는 26일과 27일 초막골생태공원에서 개최된다.

군포시가 올해 처음 개최하는 공예문화축제는 지역의 문화자산인 국가 지정 사적 제342호 ‘조선백자 요지(산본동 1057-4)’와 ‘방짜유기’ 등을 활용한 축제다.

축제는 군포공예문화협회와 협력해 공예인들의 능동적 참여와 협력 속에 오전 10시부터 오후 6시까지 운영되며 전통과 현대를 함께하는 공예 작품 전시존, 다양한 분야의 공방작가들이 참여하는 공방존, 한복 패션쇼와 버스킹 공연이 펼쳐질 공연존, 투호와 사방치기 등을 즐길 수 있는 놀이존으로 구성돼 관람과 체험을 모두 누리는 게 가능하다.

또 축제 현장에서 공예문화학교가 열려 천연 염색 손수건 만들기, 진주반지 만들기, 물레로 도자기 그릇 빚기 등을 무료로 체험할 수 있다.

한대희 시장은 “도심 속 생태공원에서 즐거운 체험과 놀이를 많은 시민들이 함께 누렸으면 좋겠다”며 “지역 공예인들과 함께 만드는 문화예술 축제가 지속해서 발전할 수 있게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군포=윤덕흥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