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남시-가천대 바이오헬스 활성화 '메이커 스페이스' 협약
성남시-가천대 바이오헬스 활성화 '메이커 스페이스' 협약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성남시와 가천대학교는 21일 ‘메이커스 문화 확산과 바이오헬스 창업생태계 활성화를 위한 협약’을 맺었다.

협약에 따라 가천대는 지하철 분당선 가천대역과 연결된 학내 비전타워 지하 3층에 1천178㎡ 규모의 바이오·헬스케어 분야에 특화된 ‘메이커 스페이스(개발자 공간)’를 조성하게 된다.

메이커 스페이스는 의료기기, 의약품, 화장품 등의 시제품 개발을 위한 품질인증 생산시설, 가상현실 시설, 금속·바이오 3D 프린터 등 첨단 장비를 갖추게 된다.

성남시는 메이커 스페이스 구축·운영에 필요한 전문 기자재 도입자금 4억5천만원을 지원한다.

시 관계자는 “가천대 메이커 스페이스는 내년 3월부터 기업과 시민, 대학연구소가 공동 활용하는 열린 시설로 운영될 예정”이라며 “관학 협력 프로그램을 활성화해바이오헬스 분야 창업과 시제품 개발, 마케팅을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성남=문민석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