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2일(내일) 미세먼지 비상저감조치 없어…예비조치도 조기 해제
22일(내일) 미세먼지 비상저감조치 없어…예비조치도 조기 해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1일 오전 6시부터 경기도를 비롯한 수도권 전역에서 시행한 ‘고농도 미세먼지(PM-2.5) 예비저감조치’가 이날 오후 5시30분에 해제됐다. 이에 따라 22일 예정된 비상저감조치도 발령되지 않을 전망이다.

당초 경기도ㆍ인천시ㆍ서울시와 환경부는 당초 이날 오후 9시까지 예비저감조치를 시행하려고 했으나 대기 정체에 의한 미세먼지 농도가 예상보다 낮게 나타난 데 따른 조치다. 이날 경기도의 오후 5시 기준 하루 평균 초미세먼지 농도는 26㎍/㎥이었다.

22일 경기 북부의 하루 평균 농도는 ‘나쁨’으로 예보됐다. 그러나 경기 북부도 비상저감조치 발령 요건인 75㎍/㎥는 넘지 않을 것으로 예측된다.

환경부 관계자는 “대기 정체에 의한 농도 상승효과가 크지 않은 것으로 나타나 내일 비상저감조치를 발령하지 않기로 했다”고 설명했다. 김해령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