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덱, 인천 송도에 수소연료전지 전극초매 제조시설 준공
오덱, 인천 송도에 수소연료전지 전극초매 제조시설 준공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경제자유구역(말) 송도국제도시에 수소연료전지 전극촉매 제조시설이 들어섰다.

인천경제청은 송도에 글로벌 첨단소재기업인 벨기에 유미코아(Umicore)사가 투자한 오덱㈜의 수소연료전지 전극촉매 제조시설이 문을 열었다고 23일 밝혔다.

오덱㈜은 연수구 송도동 218-4 1만 287.2㎡ 규모 부지에 전체면적 4천243.0㎡의 수소연료전지 전극촉매와 관련한 공장과 부대시설을 건립했다.

전극촉매는 수소연료전지차의 엔진 역할을 하는 스택(Stack)에 들어가는 핵심 부품인 막전극접합체(MEA)의 구성품이다.

이 부품은 전기 모터를 작동하는 데 쓰인다.

인천경제청은 미래형 자동차인 수소연료전지차 핵심부품인 전극촉매 생산시설 건립으로 일자리 창출과 핵심부품 국산화, 세계 수소연료전지차 시장 선점 등을 기대하고 있다.

이원재 청장은 “송도에 수소연료전지 전극촉매 제조시설이 들어서 기쁘다”며 “벨기에 유미코아사를 포함한 세계적인 기업들의 잇따른 투자는 IFEZ가 4차 산업혁명 시대를 이끄는 글로벌 도시임을 잘 보여주는 사례”라고 했다.

마크 그린버그(Marc Grynberg) 유미코아 최고경영자는 “자원순환을 가능케 하는 유미코아의 고유한 능력과 혁신적인 솔루션이 새로운 미래 수송수단 기술 발전에 핵심 요소로 거듭날 것”이라고 했다.

강정규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