쉐보레, 콜로라도 1호차 전달과 함께 본격 고객 인도 개시
쉐보레, 콜로라도 1호차 전달과 함께 본격 고객 인도 개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콜로라도 1호차 구매 고객인 방송인 윤택씨가 차량을 인도 받은 뒤 카허 카젬 한국지엠 사장과 기념촬영하고 있다. 한국지엠 제공
콜로라도 1호차 구매 고객인 방송인 윤택씨가 차량을 인도 받은 뒤 카허 카젬 한국지엠 사장과 기념촬영하고 있다. 한국지엠 제공

쉐보레(Chevrolet)가 콜로라도 1호차 고객에게 차량을 전달하고, 본격적인 고객 인도를 시작했다고 28일 밝혔다.

콜로라도 1호차 구매 고객은 방송인 윤택씨다.

윤택씨는 “대담한 스타일뿐만 아니라 별도의 튜닝 없이도 산간 오지를 단번에 주파할 수 있는 콜로라도의 압도적인 주행 성능에 오래전부터 매료됐다” 며 “오늘 드디어 고대했던 단짝 콜로라도를 만나 너무나 기쁘다”고 소감을 밝혔다.

카허 카젬 한국지엠 사장은 “콜로라도는 다양한 아웃도어 레저 활동에 특화된 차량일 뿐만 아니라 도심 속에서도 일상적으로 사용할 수 있는 다재 다능한 차량” 이라며 “본격적인 고객 인도를 시작으로 더욱 많은 고객이 콜로라도의 진정한 가치를 생활 속에서 경험하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콜로라도는 중형 픽업트럭으로 3.6ℓ, 6기통 직분사 가솔린 엔진과 하이드라매틱 8단 자동변속기를 탑재해 최고 출력 312마력, 최대토크 38kg.m의 동급 최고의 퍼포먼스를 자랑한다.

한편, 쉐보레는 콜로라도 고객 인도와 함께 콜로라도의 고객 시승 체험을 확대해 나갈 예정이다.

전국 쉐보레 전시장에 10월 말까지 콜로라도 70여 대를 차례대로 전시하고, 차량 시승 체험에 대한 고객 갈증을 해소한다.

송길호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