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 미리내 어린이공원 10년 만에 ‘새 단장’… 리모델링 완공 개장
수원 미리내 어린이공원 10년 만에 ‘새 단장’… 리모델링 완공 개장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수원시 영통구(구청장 송영완)는 29일 미리내 어린이공원 개장식을 열었다.

이날 개장식에는 송영완 구청장을 비롯 김진표 국회의원, 시ㆍ도의원, 시민 등 80여 명이 참석했다.

지난 2007년 9월에 조성된 미리내 어린이공원은 10여 년 이상된 노후 시설로 그간 어린이공원으로서의 역할을 제대로 하지 못했다.

이에 영통구는 올해 5월부터 이달까지 5개월에 걸쳐 리모델링 공사를 진행했다. 그 결과 조합놀이대, 모래테이블, 트램펄린 등 24종의 시설이 설치돼 어린이들이 보다 편리하고 안전하게 즐길 수 있는 놀이공간으로 탈바꿈했다.

개장식에 참여한 한 주민은 “그동안 공원이 오래돼 아이들이 놀 수 있는 시설이 부족했는데, 새로 개장된 장소에서 아이들이 즐거워하는 모습을 보니 기쁘다”고 전했다.

영통구 관계자는 “관내 낡은 공원을 정비하기 위해 연차적으로 예산을 확보하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연우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