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시 어린이급식관리지원센터, ‘딩동∼알리GO 시스템 진행’
광주시 어린이급식관리지원센터, ‘딩동∼알리GO 시스템 진행’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광주시 어린이급식관리지원센터(센터장 김성옥)는 급식안전을 위한 위생정보 알림 서비스 ‘딩동∼알리GO서비스’를 지원한다고 5일 밝혔다.

‘딩동∼알리GO서비스’는 ▲조리종사자의 건강진단결과서 유효기간 만료 사전안내 ▲시설장 및 조리종사자 대상 관내 식중독 발생정보 문자 전송 등이다.

이 서비스는 그 동안 건강진단서 검진일을 제대로 숙지하지 못해 행정처분을 받는 사례가 발생함에 따라 센터가 해당 검진 유효기간 만료 5일 전 등록 급식소에 사전 안내해 불이익 처분을 줄이고자 시행하게 됐다.

센터는 서비스 지원을 위해 등록된 364개 급식소 조리종사자의 건강진단 결과서를 파악해 관련 프로그램에 입력ㆍ관리해 현재 72.4%의 알림을 지원하고 있으며 앞으로 확대할 예정이다.

김 센터장은 “문자알림 서비스를 통해 어린이 급식소의 행정처분이 줄어들고 급식 위생사고(식중독)도 사전에 대비할 수 있도록 본 사업을 지속적으로 확대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광주=한상훈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