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기중앙회, 인천시에 중기협동조합 관련 예산 지원 요청
중기중앙회, 인천시에 중기협동조합 관련 예산 지원 요청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6일 인천 남동구 영림홈앤리빙 인천갤러리에서 열린 중소기업인과의 정책간담회에 참석한 박남춘 인천시장이 중기중앙회의 요청 사항에 대해 답변하고 있다. 중소기업중앙회 인천지역본부 제공
6일 인천 남동구 영림홈앤리빙 인천갤러리에서 열린 중소기업인과의 정책간담회에 참석한 박남춘 인천시장이 중기중앙회의 요청 사항에 대해 답변하고 있다. 중소기업중앙회 인천지역본부 제공

중소기업중앙회가 인천지역 중소기업협동조합 활성화를 위한 예산 지원을 인천시에 요청했다.

중기중앙회와 중기중앙회 인천지역본부는 6일 남동구에 있는 영림홈앤리빙 인천갤러리에서 박남춘 인천시장을 초청해 중소기업인과의 정책간담회를 했다고 밝혔다.

간담회에는 박 시장과 김기문 중기중앙회 회장, 오중석 인천중소기업 회장, 신성식 인천지방중소벤처기업청장 등 중소기업단체와 관계기관 관계자 40여 명이 참석했다.

이날 중기중앙회는 박 시장에게 중소기업협동조합 육성조례 제정과 중소기업협동조합 활성화 예산 지원을 요청했다.

또 인천소상공인 사회보험료 지원제도 신설, 지역중소기업 제품 구매시 협동조합 추천제도 활용, 지역제한 입찰을 통한 중소기업 판로 지원 등 14건의 애로사항을 건의했다.

김기문 중기중앙회 회장은 “전 세계가 직면한 경제위기 속에서 대외 의존도가 높은 우리나라는 그 어려움이 더 크다”며 “제조업 비중이 높은 인천지역 중소기업과 협동조합은 시가 나서서 경제 활력과 민생 안정에 도움을 주는 정책적 지원이 절실하다”고 했다.

이에 대해 박 시장은 “건의사항 중 중소기업협동조합 육성조례 제정은 11월 열리는 의회에서 제정할 수 있도록 지원하겠다”며 “여타 건의사항도 지원하는 방안을 강구하겠다”고 말했다.

이어 “고용악화인 요즘 7분기 연속 7대 특·광역시 청년고용률 1위 도시 기록은 중소기업 대표가 함께 노력한 성과”라며 “앞으로도 인천경제 활력을 높일 수 있는 다양한 정책을 펼치겠다”고 덧붙였다.

강정규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