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금용그룹 본사 인천 창라 이전 확정…2023년 준공
하나금용그룹 본사 인천 창라 이전 확정…2023년 준공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하나금융그룹이 본사를 인천시 서구 청라국제도시로 이전한다.

6일 인천 서구에 따르면 하나금융그룹 드림타운 운영위원회가 최근 내부검토를 거쳐 청라국제도시로 본사를 옮기는 방안을 확정했다.

하나금융그룹은 2020년 1월부터 본사 건물 설계에 착수해 인허가 절차를 밟고, 2021년 초 공사를 시작해 2023년 준공한다.

서구에 들어서는 하나금융그룹 본사는 지주·주요관계사의 글로벌과 디지털 관련 부서가 있는 그룹 ‘헤드쿼터’ 개념이다.

본사 건물 규모는 구체적으로 확정되지 않았으나 2만 3천여㎡∼10만여㎡ 면적이 될 것이라고 서구는 설명했다.

근무 인원은 관계사를 포함해 이곳에 상주하거나 연수를 받는 1만 7천∼1만 8천여 명 규모가 될 것으로 서구는 내다봤다.

하나금융그룹 본사 이전은 하나금융그룹 주요 계열사와 시설들을 청라국제도시에 집적화하는 하나드림타운 사업 3단계로 추진됐다.

하나금융그룹은 앞서 2017년 6월 1단계 사업으로 청라에 통합데이터센터를 구축한 바 있다.

2단계 사업으로 올해 5월에는 금융 인재 양성 기관인 하나글로벌캠퍼스를 청라에 개장했다.

서구 관계자는 “하나금융그룹 본사는 해외지사 관련 거점 역할도 수행할 것으로 보인다”며 “고용유발 효과 등 지역경제 활성화에도 크게 이바지할 것”으로 기대했다.

송길호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