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소기업융합경기연합회, 경기북부 사무소 개소
중소기업융합경기연합회, 경기북부 사무소 개소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소기업융합경기연합회(회장 전경표)는 경기도 북부 회원사 지원 및 활성화를 위한 경기북부사무소 개소식을 가졌다고 7일 밝혔다.

경기연합회는 ‘한반도 신경제 중심지’가 될 경기 북부지역에 중소기업을 지원하고 애로사항을 청취하는 등 중소기업 창구 역할을 수행할 북부사무소 개소를 추진해왔다.

전경표 회장은 “한반도 신경제ㆍ평화의 중심이 될 경기 북부지역에 우리 연합회 북부사무소가 둥지를 틀게 된 것을 매우 뜻깊게 생각한다”며 “이 중요한 시기에 북부사무소를 통해 경기도 대표 중소기업 단체로 발돋움 할 수 있도록 차분하게 그리고 철저하게 준비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이업종 융합 교류는 업종이 서로 다른 기업들이 교류그룹을 결성해 각 사가 가지고 있는 사업 경험과 기술 노하우 및 경영ㆍ기술 자원을 상호 교환함으로써 경영능력을 향상시키고 기술융합에 의한 공동사업 개발 등을 주목적으로 하는 중소기업간의 교류활동이다. 김태희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