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남시립여성합창단, 오는 16일 제33회 정기연주회
하남시립여성합창단, 오는 16일 제33회 정기연주회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하남시립여성합창단 제33회 정기연주회가 오는 16일 오후6시 하남문화예술회관 검단홀에서 열린다.

이날 공연은 시승격 30주년을 기념, ‘하남에 살으리랏다’라는 주제로 하남시립여성합창단, 하남시장애인합창단 등이 하남의 희망찬 미래를 노래하며 다채로운 공연을 선보인다.

1부에서는 하남 문인협회의 시를 바탕으로 한 창작곡을 선보일 예정이며 하남시 장애인합창단의 산타루치아, 오 솔레 미오, 목포의 눈물을 시작으로 시립여성합창단, 남성합창단이 차례로 출연해 다양한 장르의 생동감 있는 무대를 보여준다.

2부에서는 하남시립여성합창단의 솔로 무대와 합창무대, 현악앙상블 팀의 조화로운 하모니를 만끽할 수 있으며 마지막 전체 합창을 끝으로 대단원의 막을 내릴 예정이다.

하남=강영호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