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지방정원 세미원 연 관람객 46만 명 돌파, 50만 명 기대
경기도 지방정원 세미원 연 관람객 46만 명 돌파, 50만 명 기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양평 두물머리에 있는 경기도 지방정원 세미원이 지난 10일 연 관람객 수 46만 명을 돌파했다.

세미원은 올해 목표인 관람객 수 45만 명을 이미 돌파했고, 50만 명까지도 기대하고 있다.

지난해 연 관람객이 37만8천507명이었던 것을 고려하면 가파른 증가세를 기록하고 있으며, 올해는 개관 이래 최고 기록을 경신할 것으로 예상한다. 이러한 증가의 원인은 경기도 지방정원 제1호 등록에 따른 효과로 분석된다.

지난달 4일 세미원은 올해 40만 번째 관람객에게 세미원 MD 상품을 증정하고 축하하는 이벤트를 진행했었다. 마찬가지로 세미원 연 관람객 수 50만 명을 달성한다면 50만 번째 관람객에게 4인 가족 기준 1년 치 쌀 소비량인 240kg을 증정할 예정이다. 증정품은 양평 친환경 쌀로 제공되며 이는 양평의 친환경 농업 상표 가치를 알리고 쌀 소비량을 촉진하려는 목적이다.

아울러 지난달 세미원은 MBN ‘최고의 한방’에 방영되어 큰 화제를 모았다. 김수미와 탁재훈, 윤정수, 장동민, 허경환이 함께 방문하여 엄마와 아들 간의 여행 컨셉으로 화목한 시간을 보냈으며 국내 최고의 정원으로 칭찬을 아끼지 않았다.

한편, 세미원은 다음달부터 2월까지 겨울철 ‘2019 세미원 겨울 여행’을 진행한다. 겨울철 세미원은 관람료 할인과 더불어 관람객에게 카페와 연꽃 빵 할인권을 제공한다. 또 SNS 인증사진을 올리면 연잎 차를 증정하는 이벤트도 진행한다.

자세한 사항은 홈페이지를 참조하면 된다.

양평=장세원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