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신대, 늘샘(常泉) 조치원 장로 장학금 전달
한신대, 늘샘(常泉) 조치원 장로 장학금 전달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조치원 장로(가운데)가 늘샘장학금 수혜 학생들과 함께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조치원 장로(가운데)가 늘샘장학금 수혜 학생들과 함께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한신대학교(총장 연규홍)는 14일 서울캠퍼스 총장실에서 늘샘(常泉) 장학금 전달식을 가졌다.

늘샘 장학금은 한반도의 평화와 통일을 위해 연구하고 실천하는 인재, 통일 이후 대한민국을 이끌어갈 인재를 양성해 달라는 뜻을 담아 늘샘 조치원 장로가 한신대에 기부하는 장학금이다.

조치원 장로는 2018년 1천만 원을 기부한 데 이어 올해도 1천만 원을 장학금으로 기부했다. 올해는 노태경(대학원 국가와공공정책전공 18), 조현준(신학부 17), 이진주(신학부 18) 학생이 장학생으로 선발돼 조치원 장로와 만남의 시간을 가졌다.

조치원 장로는 “한신대가 마르지 않고 항상 샘솟는 지혜의 전당이 되길 바란다”며 “한신대는 민주화와 평화, 그리고 통일에 앞장서온 역사적 유산이 있는 대학이다. 이번에 기부하는 장학금이 한신에서 통일시대의 큰 꿈을 꾸는 학생들에게 조금이나마 도움이 됐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연규홍 총장은 “오늘 장학금을 받은 학생들을 포함해 한신을 거쳐 간 모두가 평화·통일시대를 열어갈 ‘글로벌 평화 리더’가 될 수 있도록 계속해서 노력하겠다”며 감사인사를 전했다.

한편, 이날은 조치원 장로의 86세 생일을 일주일 앞둔 날로서 장학금을 받은 학생들이 감사의 뜻을 담은 편지와 케이크, 생일축하 현수막 등을 준비해 장학금 전달식을 더욱 훈훈하게 만들었다.

오산=강경구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