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지역범죄피해자지원센터, 2019년 10차 피해자지원심의위원회 개최, 1천400만 원 재정지원
수원지역범죄피해자지원센터, 2019년 10차 피해자지원심의위원회 개최, 1천400만 원 재정지원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수원지역범죄피해자지원센터(이사장 이순국)는 14일 2019년 제10차 피해자지원심의위원회를 개최하고 살인사건 등 총 10명의 범죄피해자들에게 1천400만 원의 재정지원에 대한 지원금을 전달했다.

우선 노숙인으로부터 ‘묻지마 폭행’을 당한 피해자들에게 병원비를 지급하고, 스마일센터 연계를 통해 피해자가 심리적인 안정을 찾을 수 있도록 지원했다.

또 이웃의 과실로 건물 전체에 불이 붙어 심각한 화상 등의 상해피해를 입은 피해자에게 간병비를 제공하고, 수원지방검찰청 경제적지원을 연계해 다방면의 지원이 이뤄질 수 있도록 조치했다. 또한, 센터 지원 이후에도 심리적인 불안감으로 일상생활 자체의 큰 어려움을 겪고 있는 피해자에게 추가생계비를 지원하며 조속히 사회에 복귀할 수 있도록 도왔다.

이순국 이사장은 “수원범죄피해자지원센터는 한시적 지원이 아닌 지속적인 사례관리를 통해 범죄피해자의 마음의 상처를 치유하고 정상적인 삶을 살아갈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양휘모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