요미우리신문, "야후재팬-라인, 이르면 내주 초 통합 공식 합의"
요미우리신문, "야후재팬-라인, 이르면 내주 초 통합 공식 합의"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야후재팬을 운영 중인 Z홀딩스(ZHD)와 네이버의 일본 자회사 라인(LINE)이 이르면 내주 초 경영 통합에 공식 합의할 것으로 전해졌다.

16일 요미우리신문에 따르면 이들 회사는 그동안 협상을 통해 내년 중 통합을 완료한다는 데 의견을 모으고, 이르면 내주 초 합의 사실을 발표할 예정이다.

요미우리는 양사가 합의 후에 즉시 기자회견을 열 것이라고 전했다. 지난 13일 두 회사가 경영 통합을 추진한다는 언론 보도가 처음 나왔으나 합의 시점은 불투명한 상황이었다.

요미우리는 Z홀딩스와 라인이 스마트폰 결제 서비스는 각각의 서비스 브랜드를 그대로 유지해 서로 강점을 살리는 쪽으로 방향을 잡았다고 전했다.

Z홀딩스는 ‘페이페이’, 라인은 ‘라인페이’를 각각 운영하고 있다.

현재 라인페이는 3천700만 명, 페이페이는 1천900만 명이 이용하는데 두 회사는 그간 결제 시장에서 치열한 경쟁을 벌여 왔다. 양측은 또 라인의 무료통화 앱에서 ‘야후 쇼핑’ 등 야후재팬 사이트에서 이용할 수 있는 주요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할 방침이다. 정민훈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