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거래소, 차세대 지수개발 시스템 가동
한국거래소, 차세대 지수개발 시스템 가동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규지수 개발 기간, 최대 15주에서 7주로 대폭 단축
▲ 한국거래소1
▲ 한국거래소 서울사옥. 자료/경기일보 DB

한국거래소(이사장 정지원)는 고도화되는 전략형지수 및 투자트랜드 맞춤형지수 개발 수요에 대응하기 위해 18일부터 차세대 지수개발 시스템을 본격적으로 가동한다고 이날 밝혔다.

이번 시스템은 총 9개월에 걸친 개발 및 테스트 작업을 거친 후 도입됐다. 분산된 시스템에서 수행하던 구성종목 선정, 백테스팅, 성과분석 등 지수개발 전 과정을 통합 지원해 신규지수 개발 기간이 최대 15주에서 7주로 대폭 단축될 예정이다.

또한, 거래소 내 분산된 지수산출용 데이터를 통합한 지수전용 DB 구축과 편리한 데이터 처리 기능을 통해 지수 이용자에게 다양한 투자전략별 시뮬레이션과 성과분석 서비스 제공을 확대한다.

한국거래소 관계자는 “국내 선도 지수사업자로서 지수개발환경의 지속적 개선 및 고객서비스 향상을 통해 시장의 투자 트렌드를 적시에 지수에 반영하고, 국내 패시브 시장에 다양한 투자 기회를 제공하도록 주력할 계획이다”라고 말했다.

민현배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