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 날씨] 서울·경기 한파주의보…낮 최고 6도
[오늘 날씨] 서울·경기 한파주의보…낮 최고 6도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1월 19일 오전 8시 기준 날씨 현황. 기상청 홈페이지
11월 19일 오전 8시 기준 날씨 현황. 기상청 홈페이지

화요일인 오늘(19일) 서울, 경기 등 수도권 내륙에 한파주의보가 발령되면서 올 가을 들어 가장 추운 날씨가 찾아왔다.

기상청에 따르면 이날 오전 7시를 기준으로 서울과 경기도 여주, 군포, 성남, 가평, 광명, 양평, 광주, 안성, 이천, 용인, 하남, 의왕, 남양주, 구리, 안양, 수원, 파주, 의정부, 양주, 고양, 포천, 연천, 동두천, 과천에 한파주의보가 내려졌다.

오전 8시 현재, 수도권 대부분 지역에서는 영하의 날씨를 보이고 있다. 서울 -3.4도, 수원 -1.4도, 인천 -2.0도, 이천 -1.7도, 양평 -1.1도, 파주 -4.7도, 동두천 -4.5도, 강화 -2.5도 등의 기온 분포를 보이고 있다.

낮 동안에도 쌀쌀한 날씨는 계속되겠다. 오늘 낮 기온은 3~6도를 기록하겠고, 바람이 강하게 불면서 체감온도도 더욱 떨어지겠다. 다만 하늘은 가끔 구름 많다가 오후부터 차차 맑아지겠다.

원활한 대기 확산으로 미세먼지는 '좋음' 수준을 유지하겠다. 서울, 인천, 경기 북부와 남부 모두 '좋음' 수준을 보일 것으로 국립환경과학원은 전망했다.

추위는 내일 아침 절정에 달할 전망이다. 내일(20일) 아침 기온은 -9~-2도, 낮 기온은 5~7도를 기록하겠고, 모레(21일) 아침 기온은 -7~1도, 낮 기온은 7~11도를 기록하겠다.

이번 추위는 목요일 낮부터 누그러질 것으로 보이며, 당분간 건강관리에 각별히 주의를 기울여야 한다.

장영준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